파라다이스 공식블로그 입니다.


그냥 지나가기엔 너무나도 아까운 금요일과 토요일. 마음먹고 제대로 즐겨보고 싶지만, 갈 곳이 마땅치 않으신가요? 그렇다면 맛있는 음식과 시원한 맥주, 여기에 여름밤의 낭만까지 느낄 수 있는 파라다이스시티 <C.S.B Grill & Beer Festa>를 만나보세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을 장식하는 <C.S.B Grill & Beer Festa>와 함께하면 누구도 부럽지 않은 불금, 불토를 보낼 수 있으니 말이죠.



소중한 사람과 함께, C.S.B Grill & Beer Festa



<C.S.B Grill & Beer Festa>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저녁! 파라다이스시티의 시그니처 스폿인 야외풀장에서 열리는 그릴 요리&맥주 파티입니다. 영종도의 아름다운 노을을 배경으로 식사를 즐길 수 있어 특히, 연인 분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코스이죠.

<C.S.B Grill & Beer Festa>는 생일처럼 특별한 날을 위한 자리로도 제격인데요. 가족, 친구들과 북적이는 저녁을 즐기실 수 있도록 ‘연회 예약’도 진행하고 있답니다. 이국적인 풍광을 자랑하는 파라다이스시티 야외풀에서 즐기는 한여름 밤의 만찬! 생일은 물론이고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장식하기에 충분한 시간이 될 것입니다.


Info.


<C.S.B Grill & Beer Festa>
기간 2018년 8월 31일까지 
시간 18:30~21:30, 가격 확인하기
※우천 시 운영 취소
예약문의 032-729-2280



C.S.B Grill & Beer Festa 메뉴



메뉴1. 그릴 치킨
<C.S.B Grill & Beer Festa>의 첫 번째 메뉴는 숯불 요리의 대표주자, ‘그릴 치킨’입니다. 숯불에 구워 불 향을 가득 머금은 ‘그릴 치킨’은 부드럽고도 촉촉한 식감이 일품인데요. 그렇다고 절대 기름진 것이 아닙니다. 기름기가 쏙 빠져 담백하면서도 속살엔 육즙이 가득 베어 있지요. 여기에 잘 구운 채소를 곁들이면 한 층 더 업그레이드된 풍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메뉴2. 홈메이드 소시지
두 번째 메뉴는 <C.S.B Grill & Beer Festa>의 하이라이트라 할 수 있는 ‘홈메이드 소시지’입니다. 여느 소시지와 비슷해 보이지만, 평범한 비주얼 뒤에는 엄청난 과정이 숨어 있다는 사실! 이름에서 짐작할 수 있듯이 파라다이스시티의 셰프가 직접 홈메이드 방식으로 만든 소시지인데요. 어른은 물론이고, 아이들의 입맛까지도 사로잡는 <C.S.B Grill & Beer Festa>의 하이라이트 메뉴랍니다.


메뉴3. 미니 버거
앙증맞고 귀여운 ‘미니 버거’도 준비했습니다. 크기는 작지만 두툼한 패티와 싱싱한 토마토, 양파 등을 더하여 알찬 맛을 완성했죠. 물론, 버거의 단짝인 감자튀김도 잊지 않았습니다. 버거는 예쁘게 먹기가 힘든 음식이어서 데이트 메뉴로는 꺼려지는 것이 사실인데요. 한입에 쏙 들어가는 크기의 ‘미니 버거’라면 이런 걱정 없이 맛있고 편안한 식사를 즐길 수 있습니다.


메뉴4. 맥주
<C.S.B Grill & Beer Festa>의 화룡점정을 찍을 맥주는 요금을 지불하면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습니다. 때문에 가벼운 식사 자리뿐만 아니라 친구들과 회포를 풀고 싶은 날에도 <C.S.B Grill & Beer Festa>는 참 좋은 선택이죠. 푹푹 찌는 더위로 잠 못 이루는 요즘. 시원한 맥주 파티로 무더위를 잠시 잊어 보는 것은 어떨까요? 

8월의 불금&불토를 책임질 <C.S.B Grill & Beer Festa>. 시원한 맥주 생각이 절실해지는 여름에 찾아온 그야말로 ‘시기적격’의 만찬인데요. 숯불 향이 가득 배인 그릴 요리에 무제한 맥주까지 즐길 수 있다니! 말만 들어도 행복감에 빠져드는 것 같지 않으시나요? 이 여름이 끝나기 전에 <C.S.B Grill & Beer Festa>와 함께 하셔서 한여름 밤의 꿈같은 추억을 쌓아 보시기 바랍니다.


  1. 럭키사이다 2018.08.01 2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트를 안누를 수가 없는 포스팅이네요.^^ 이 포스팅을 보니 얼른 불금 불토가 오면 좋겠습니다. 항상 맛있는 음식과 함께 더운여름 이겨내시길 응원드려요.